Search

'미국 유학 준비/- 가장 싸게 유학하기'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0.05.13 대학 유학 싸게 하는 방법 (1)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국 유학생은 유학기간 동안 일반적으로 돈을 벌 수가 없다. 등록금과 생활비를 고스란히 바치고야 유학생활을 마치게 된다. 그래서 유학을 성공하려면 머리도 아니고 끈기와 그리고 돈이 문제라고들 하는 것이다. 그만큼 유학에 있어서 유학경비 문제가 생각보다 중요하다.


그러므로 유학을 지망하는 여러분에게 가장 싸고 저렴하고 경제적으로 (돈을 벌어가며...) 유학 할 수 있는 길을 알려드리려 한다. 우선 미국 대학유학에서 경비를 절약할 수 있는 부분은 아래와 같이 여러 부분이 있을 것이다.


(1) 유학원 수수료가 싼 곳을 찾기
(2) 저렴한 항공권 구입하기
(3) 등록금이 싼 대학을 선정하고 등록하기
(4) 효과적으로 계획해서 가장 유학기간이 짧도록 유학계획을 세우기


먼저 첫째항목, 유학원 수수료.
이것도 적은 금액이 아니라서 무시 못하지만 전체 유학 경비 즉, (일년 생활비+등록금) * 유학하는 햇수 가 전체 경비가 되는데, 이것에 비하면 한 번 지불하는 수수료는 얼마 안한다. 적당한 수수료를 받고 최대한 유학을 잘 지원해서 성공적으로 일 처리해주는 곳을 찾으면 된다. 몇만원 아끼려고 너무 애쓰다 피곤해지지 말고 그 시간에 영어와 유학계획을 더 준비하는 게 좋다. 즉, 소탐대실의 우를 범하지 말자.

 
둘째, 저럼한 항공권을 구하는 문제.
대한항공이나 아시아나를 구하지 말고 일본, 태국 등을 경유하던가 하자. 시간이 조금 더 걸리고 갈아타는 불편함이 있더라도 이참에 일본 공항도 구경하고 일본 스튜어디스에게 갈아타는 비행기 안내를 받는 국제적인 경험을 하는 것도 좋겠다는 적극적인 마음가짐을 가졌다면 그는 이미 유학생활을 잘 할 자세가 되었다고 본다. 무엇이 두려운가? 일본경유 비행기 표를 구할 수 있다면 미국에 와서 매일 같이 겪을 의사소통의 문제를 미리 경험하는 좋은 기회이면서 값도 싸니 일석이조다. 물론 절약되는 금액은 전체유학경비로 보면 푼돈이다.


 
셋째,  등록금이 싼 대학을 고르기.
사립대보다 주립대가 저렴하고, 4년제보다 2년제 커뮤니티 칼리지가 등록금이 적다. 유학와서 1~2년은 영어의 기본을 닦고 본격적인 유학은 그 뒤에 할 사람이라면 2년제 칼리지에서부터 시작하는 것도 좋다. 특히 영어의 기초가 부족한 학부 유학생이라면 커뮤니티 칼리지에서 부터 영어의 기초를 닦으며 미국 교육제도의 토대를 착실하게 쌓는 것이 좋다. 그리고 그 남는 등록금 가지고서 방학때 미국 이곳 저곳을 여행하며 미국생활과 문화에 대한 견문을 쌓는 것이 훨씬 남는 장사다.
 
 
넷째, 유학계획 잘 세우기.
디자인을 배우려 와서 영어공부하며 1년 지내고, 디자인 공부 1년하다가 진로를 경영학으로 바꾸다가 대학원은 교육학으로 간다면, 그래서라도 자기 적성을 찾는다면 불행 중 다행한 일이다. 그러나 처음부터 교육학 대학원을 목표로 준비한 사람에 비하면 시간도 오래 걸리고 돈도 많이 들어간다. 시간은 남들보다 2~3년 더 걸리고, 비용은 3년이면 5천만원 이상 더 들어간다. 어학연수라면는 몰라도 장기 유학은 공부가 잘 안되고 목표가 없어 도피하는 곳이 아니다. 유학오기 전에 자신의 적성과 진로를 잘 정리해야 한다는 말이다.


그리고 가장 중요한 부분이 있는데,
유학생의 유학기간과 비용을 크게 줄일 수 있는 가장 효과적이고 결정적인 부분이 있는데,
 
이것은 다음 시간에 살펴보자.